베트남 소비패턴 재설정으로 새로운 일상소비재(FMCG) 시장 형성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사이트 내 전체검색

베트남 소비패턴 재설정으로 새로운 일상소비재(FMCG) 시장 형성

hard 0 88 0

베트남 소비패턴 재설정으로 새로운 일상소비재(FMCG) 시장 형성

 

코로나19 확산과 관련된 뉴스 사이클은 더 이상 베트남 및 동남아시아의 일상소비재(FMCG) 시장 동향에 새로운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다.

 %EC%83%88%EB%A1%9C%EC%9A%B4_%EC%86%8C%EB%B9%84%ED%8C%A8%ED%84%B4_1.JPG?type=w2

시장조사회사인 Nielsen의 최근 연구에 따르면 4건의 예상 소비자 재설정이 향후 동남아시아(SEA) 및 베트남의 빠르게 움직이는 소비재(FMCG) 시장을 형성할 것이라고 한다.

 

새로운 Nielsen 연구에 따르면 동남아시아의 실업률 악화, 불확실한 금융 전망으로 뒷받침되는 장바구니집에 체류하는 긴 시간(homebody), 지출에 대한 합리성(rationale) 및 적정한 가격 구매(rationale)가 새로운 소비패턴의 동인이라는 것을 보여준다. .

 

이 연구는 전염병이 소비자에게 미친 개인 영향과 상황에 따라 행동 반응이 어떻게 다를 수 있는지 보여준다아시아 전역의 소비자 5명 중 거의 2(38%)이 코로나19의 영향을 받았다고 답했으며 전 세계적으로는 32%를 차지했다.

 

가정 체류시간 재설정

 

Nielsen FMCG 시장을 재편할 것으로 예상하는 또 다른 소비자 변화는 가정에서 소비자의 일상적인 변화이다자기 스스로 하는 행동(DIY, Do-it-yourself)과 가정 내 브랜드 경험에 대한 수요는 많은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생활 제한과 매장 의 재개점을 넘어서며 지속되었다.

 

베트남 소비자는 82%가 라면 (전년 대비 14.1% 증가), 멸균 소시지 (17.9%), 밀키트 (7.4%), 마요네즈 사용 (31.0%) 등의 판매 증가에 함께 집 밖에서 소비 기회를 줄였다고 답했다.

 

코로나19 발병 이전보다 일상생활에 DIY 활동을 추가한 응답자의 비율

 %EC%83%88%EB%A1%9C%EC%9A%B4_%EC%86%8C%EB%B9%84%ED%8C%A8%ED%84%B4.JPG?type=w2

Nielsen Vietnam의 소매점 측정 및 소매업 부문 수석인 Nguyen Anh Dzung은 “DIY 행동에 지능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기업은 창의적이고 비용에 민감한 안전한 소비에 대한 현재 소비자의 관심에 공감하는데 성공할 것입니다소비자들은 이미 가정의 안전 제품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기꺼이 노력하고 있습니다.” 라고 말했다. "따라서 기업은 그 관심을 포착하고 저렴하고 접근 가능하며 브랜드화된 take-home 경험으로 대응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됩니다."

 

경제성 재설정

 

주머니에 가처분 소득이 적기 때문에 소비자는 건강과 가치 요구 모두에 우선 순위를 두기 위해 장바구니 지출을 최적화할 수 있는 방법을 찾을 것이다.

 

Nielsen은 여러 국가에서 역사적으로 낮은 수준의 거래 촉진 활동을 관찰했다소비자의 마음에서 경제성에 대한 기준이 진화함에 따라 채널 선호도도 변화하고 있다.

 

베트남에서 현대식 유통채널은 2020년 6월에 긍정적인 매출 성장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이 13% 증가)을 기록했으며, Minimart 형식에 힘 입어 (2020 6월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점포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 (2020 6월 전년 동기 대비 35% 증가)했다. (Hanoitimes 보도)

 

출처 Vietnam Net 2020 9 14일 Nhat Minh

0 Comments

베트남 뉴스

총 15개의 게시글이 있습니다.
제목

    접속자

  • 현재 접속자 180 명
  • 오늘 방문자 6,462 명
  • 어제 방문자 4,871 명
  • 최대 방문자 14,273 명
  • 전체 방문자 1,076,417 명
  • 전체 게시물 16,399 개
  • 전체 댓글수 23,683 개
  • 전체 회원수 3,490 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