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한타임즈] 시중은행, 예금 금리 앞다퉈 인하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사이트 내 전체검색

[베한타임즈] 시중은행, 예금 금리 앞다퉈 인하

whitewoman 0 193 0

2009850973_JaD95eHP_359dc12237b16e737de057de77a919c7dad3a04e.png 

베트남 시중 은행들이 코로나19로 인한 신용 성장 둔화에 따라 예금 금리를 수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낮추고 있다.

베트남의 4대 국영은행인 BIDV, 비에띤은행(VietinBank), 비엣콤은행(Vietcombank), 아그리은행(Agribank) 12개월 정기예금 연이율을 기존 6%에서 이달에 5.8%로 낮췄다.테콤은행(Techcombank)과 MB 등 민간 은행도 정기예금 연이율을 5.8%로 인하했으며 VP은행도 금리를 6.2 %에서 5.7%까지 낮췄다. 이밖에 베트남의 20여개 시중 은행이 이달 초부터 이자율을 최대 0.5%까지 내렸다.

증권사 비엣콤은행 시큐리티스는 지난달 코로나19가 기업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에 따라 유동성이 높고 대출에 어려움을 겪고있는 은행들이 올해 연말까지 예금 금리를 0.8~1%까지 낮출 것이라고 예측한바 있다. 올해 9개월 동안 베트남의 신용 성장률은 5.12%로 지난 3년 동안 기록된 두 자릿수 수치보다 훨씬 낮다.

지난 8월 베트남 중앙은행은 올해 신용 성장 목표를 14%에서 10.1 %로 수정했다. 또한 올해 현재까지4차례나 정책 금리를 인하하여 대유행에 따른 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있다.

[편집국]

출처 : 베한타임즈(http://www.viethantimes.com) 

0 Comments

베트남 뉴스

총 15개의 게시글이 있습니다.
제목

    접속자

  • 현재 접속자 112 명
  • 오늘 방문자 1,481 명
  • 어제 방문자 2,790 명
  • 최대 방문자 14,273 명
  • 전체 방문자 1,312,410 명
  • 전체 게시물 21,019 개
  • 전체 댓글수 28,900 개
  • 전체 회원수 3,751 명